'markdown'에 해당되는 글 1건

  1. 웹에 대한 지식 없이도 출판된 책처럼 멋진 문서를, Markdown

웹에 대한 지식 없이도 출판된 책처럼 멋진 문서를, Markdown

웹에 대한 지식이 없어도 출판된 책 같이 멋진 문서를 만들 수 있다면?


인터넷 블로그 문화가 정착된지 오래다. 누구나 부지런한 마음가짐과 소재만 있다면 글을 쓰는 것이 어렵지 않은 시대가 되었다. 하지만 블로그 및 카페마다 서로 다른 위지윅 에디터를 이용하다 보면 글을 보기 좋게 예쁘게 꾸미는 것도 스트레스다. 내가 쓴 글을 예쁘게 꾸며주면서 어디에 올리더라도 같은 형식으로 올릴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라는 고민이 생기기 마련이다.

그런데 그런 마법과 같은 것이 실제로 존재한다면?


전세계 인터넷 인구가 몇 명인데 그런 고민을 했던 선구자들이 없었겠는가! 그런 마법과 같은 것이 존재한다. 바로 Markdown이다.

Markdown은 텍스트 만으로 이루어진 간단한 문법만 익히면 웹 상에서 출판된 책을 보는듯한 멋진 문서로 변환해주는 문법이다. 특유의 단순하고 직관적인 문법 덕분에 오늘날 위키, 블로그 등에서 전세계적으로 광범위하게 쓰이고 있다.

그런 마법이! 더 자세히 알고 싶다.


Markdown에 대한 소개 및 문법 설명은 인터넷에 너무나 많지만 괜찮은 글이 있어 소개한다. 아래 글을 참고한다.

Learning Markdown: Write For The Web, Faster

문법을 익히면 된다지만 전용 에디터가 있을까?


Markdown으로 작성된 문서는 단순한 텍스트 파일에 불과하다. 즉, 메모장만 있으면 어디서든 작성할 수 있다는 말이다. 하지만 전용 에디터를 사용하면 내가 작성한 문서의 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등 유용한 기능이 많다.

StackEdit는 Markdown 전용 온라인 에디터이다. 작성한 문서를 미리보기 뿐만 아니라 HTML 형식으로 복사할 수 있다. Tistory등의 블로그에 문서를 작성할 때 자체 위지윅 에디터로 작성하지 않고 HTML로 붙여넣기가 가능하여 매우 유용하다. 현재 보고 있는 글도 StackEdit로 작성한 글이다.

하루패드는 한국인 개발자가 만든 크로스 플랫폼 오프라인 에디터이다. Windows, Mac OS, Linux를 모두 지원한다. 개인적으로는 StackEdit보다 하루패드를 더 선호한다.

Tistory 글을 Markdown으로 작성하는 방법은?


아쉽게도 아직까지 Tistory 글을 Markdown으로 완벽하게 작성하는 방법은 없다. 하지만 StackEdit 또는 하루패드와 같은 에디터를 통해 작성한 문서를 HTML 코드로 복사 후 Tistory가 제공하는 위지윅 에디터에 HTML 체크 후 붙여넣기를 하는 방법이 있다. 현재까지 대부분의 Markdown을 사용하는 블로거들이 애용하는 방법이다.

하루패드의 경우 문서 작성 후 화면을 우클릭하여 순수 HTML 복사하기 버튼을 클릭한 후 Tistory 에디터에 붙여넣기를 하면 된다.

키워드: Markdown, StackEdit, 하루패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